메인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기도 사연

율법주의자 바리새인과 같지 않도록 마음과 영과 행동이 새로워지게 하소서 작성일 2015.11.03
작성자 kmh2426

안녕하세요?

광산구 송정소망교회 청년회를 섬기는 32세의 노총각 곽민호 형제예요.

저는 어제 제가 일하는 동사무소에서 술에 취한채로 민원을 볼려고 하는 취객 때문에 예수님이 늘 말씀하신 영의 눈을 뜨라고 하신 말씀을 순종하지 않고 극단적으로 경찰에 신고하여 취객을 잡아가라고 한 일이 있었는데요...

사랑을 받지 못하고 자라온 탓에 극단적으로 법으로 해결하려는게 저의 일부인 것 같습니다.

어제 그 일이 있은 후 취객은 떠나고 그 곳에서 일하시는 주무관님들께 극단적으로 신고하는 것은 무리라는 말을 듣고 속이 상하여 정신건강 상담기관과 본 방송국에서 상담사역을 하시는 사모님과 상담을 받았는데 "형제님의 도덕적 행실은 이건 아니고 저건 맞다는 형식인데 그건 예수님을 죽음으로 넘겨버린 바리새인들이 하는 율법주의로 사시는 것 같다."고 말씀하셔서 마음이 안좋습니다.

ADHD란 정신질환으로 이해력이 없는 시한부스런 인생에 대해 너무도 원통할 따름입니다.

하나님은 나에게 뭘 원하셨기에 이런 정신장애를 주신 거냐며 원망할 때가 많습니다.

예수님이 주시는 영의 눈이 떠질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리고 싶습니다.

너무 도덕적이지 않고 영의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용서와 따뜻한 사랑으로 관용을 베풀 수 있는 모습으로 다시 태어나고 싶습니다.

 

곽민호 연락처 : 010-8005-2426

목록

댓글작성

전체댓글 (1)

  • chengjie (chengjie)
    주님, 곽민호님의 간절한 기도 들으시고 역사하여 주시옵소서 사랑의 응답 주시옵소서 감사로 구합니다.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프로그램 정보

소망의 기도
월~금 11:00~11:30
제작 / 진행 김현진 PD, 지역교회 목사님

문자#0153 전화 062-369-0691